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파일탐색기'에 해당되는 글 2

  1. 2012.11.02 진정한 롬으로 거듭나고 있는 CyanogenMod
  2. 2012.03.13 MIUI 파일 탐색기
 

골수 안드로이드 스마트폰 유저라면 한번쯤은 들어봤을 CyanogenMod. AOSP 소스코드를 기반으로 해 비-넥서스 디바이스에서 순정 안드로이드를 즐길 수 있는 몇 안되는 방법 중 하나이죠. 물론 최근 들어 AOKP나 Paranoid Android 등 AOSP 프로젝트도 인기를 얻고 있는 중이지만 CM은 2백만명 이상의 유저를 보유한 유명무실한 인기 커스텀롬입니다.

CM롬을 사용하며 느낀 점 중 한가지는 바로 미흡한 추가기능들인데요, 삼성이나 LG 같은 제조사 디바이스용 롬은 대부분 기존 안드로이드 기능 외에도 제조사에서 더한 추가기능들이 많습니다. 반면 CM롬들은 기존 안드로이드에 포함된 기능 외에는 크게 사용할 기능들이 없다는 것이죠. 물론 구글플레이를 통해 다운로드 해 기능을 대체할 수는 있겠지만 호환성면에선 자체 탑재 기능들과는 좀 떨어지는 수준이겠죠.

하지만 최근 들어 CM9 (ICS)을 거쳐 CM10 (JB) 개발 프로젝트가 이뤄지며 아폴로 음악매니저와 팝업문자창 등 기능을 추가하며 완성도를 보이고 있습니다. 오늘부터는 파일탐색기가 추가될 것이라고 하네요. 물론 CM롬에 탑재되는 모든 기능들은 루팅을 전제로 하기에 루팅관련 기능들을 기본적으로 제공한다는데 있어 일반 제조사용 롬에서 제공하는 기능과는 다릅니다.

앞으로도 계속 개발을 통해 추가기능들이 대거 포함될 것 같은데 아주 기대가 큽니다. 넥서스4 시스템 파일도 유출되었던데 안드로이드 4.2가 공식적으로 출시되면 또 새로운 개발작업에 들어가겠네요. 기대됩니다 :)

[업데이트] 미국용 갤쓰리를 비롯한 몇몇 디바이스에 CM10 stable 버전이 공개되었습니다. 조금 있으면 nightly를 벗어나 stable 버전이 주를 이룰 것 같네요.

댓글을 달아 주세요

MIUI 파일 탐색기

구글플레이/앱 | 2012. 3. 13. 03:20 | Posted by kaldaris

기존 구글과 제조사별 안드로이드 외 커스텀롬을 생각하면 제일 먼저 떠오르는 두가지가 아마 cyanogenmod와 MIUI롬 아닐까 싶은데요
CM7 그리고 최근 CM9이 넥서스와 그 외 기기에 (거의) 순정안드로이드를 포팅하는 것으로 유명하다면 MIUI는 CM을 바탕으로 해 심플한 특유의 UI로 인기를 받고 있는데요
국내 몇가지 기기를 위한 MIUI롬 포팅은 오모시로님께서 힘써 주셨는데 최근 들어 조용합니다

MIUI가 좋던 싫던 뛰어난 UI를 자랑하는 자체 앱들은 많은 인기를 받고 있는데요
그 중 하나가 바로 파일탐색기입니다


 
 

 일반 파일탐색기의 기능 외에도 첫화면에 파일종류별로 정리, 그리고 SD카드 전체 파일종류별 사용량 등 심플하면서도 도움이 되는 기능을 추가했는데요
저도 MIUI 쓰면서 가장 좋았던 점이 파일탐색기인 것 같습니다

지금까진 MIUI에서만 볼 수 있었던 MIUI파일탐색기를 xda-developers의 apooonet님께서 포팅을 해 이젠 apk파일 형식으로 대부분의 롬과 호환이 됩니다
기본 MIUI파일탐색기에 기능도 더 추가해 더욱 발전된 모습입니다
아직 개발단계에 있기 때문에 전체 기능이나 호환성이 완벽하진 않지만 그래도 여기까지 왔다는 점만이라도 감사하네요

사용해보기 원하시는 분들은 아래 링크에서 다운로드 받으시면 됩니다

http://forum.xda-developers.com/attachment.php?attachmentid=940362&d=1331382038


이 글이 유익하셨다면 아래 손가락버튼을 꾹 눌러주세요! :)

'구글플레이 > ' 카테고리의 다른 글

갤럭시 S3용 플립보드 매거진, 더이상 S3전용이 아니다  (2) 2012.05.10
MIUI 런쳐  (0) 2012.05.08
MIUI 파일 탐색기  (0) 2012.03.13
구글 닥스 업데이트  (0) 2012.02.24
[앱] 티타늄 백업 by Titanium Track  (0) 2012.02.19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