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5명으로 구성된 이망기 스튜디오의 템플런은 데뷔부터 엄청난 인기를 얻으며 앵그리버즈와 함께 캐쥬얼 게임의 왕으로 꼽힙니다. 이후 디즈니의 새 애니메이션 브레이즈(Brave)를 바탕으로 템플런: 브레이브가 출시되었는데요, 기존 템플런보다 한층 나아진 그래픽과 새로운 액션인 활쏘기가 추가되며 엄청난 인기를 모았습니다.

얼마 전 템플런2가 공개되며 전작 못지 않은 인기를 이어가고 있는 가운데 이번 역시 디즈니와 함께 템플런:Oz를 출시했습니다. 3월 7일 개봉예정인 Oz: Great and Powerful을 배경으로 한 이번 작품엔 하피(?)에 쫓겨 노란 벽돌길을 달리게 됩니다.

템플런 브레이브에 활쏘기가 있었다면 템플런 Oz에선 표지판을 따라 Oz의 여러 장소를 방문할 수 있습니다. 그 뿐만 아니라 열기구를 타고 하늘을 날며 코인을 모을 수도 있고 달리는 중 무너지는 장애물을 피하는 엄청난 순발력도 발휘해야 하네요. 3D 그래픽과 동굴탐험 등 다양한 메카니즘을 추가한 템플런2와는 또 다른 매력이 있네요.

참고로 구글플레이에 벌써 같은 이름의 가짜앱이 등장했네요. 앱아이콘이 기존 템플런의 것과 같으니 주의하세요.


구글플레이 링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3.03.07 23:3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템플런을 아십니까? 1700만 다운로드 건수 이상을 기록하며 앵그리버즈와 함께 iOS와 안드로이드를 대표하는 캐쥬얼 게임으로 자리잡은 엄청난 게임입니다. 왼쪽, 오른쪽, 뛰기, 슬라이딩 4가지 움직임으로 수시간을 보냈던 기억이 나네요. 디즈니 역시 개발팀인 이망기 스튜디오와 함께 한층 업그레이드된 그래픽에 활쏘기를 추가한 템플런: 브레이브를 선보이기도 했습니다.

그리고 오늘, 애플 앱스토어에 후속작인 템플런2가 모습을 들어냈습니다. 엄청난 기대작치곤 조용하게 신고식을 치른 듯한 느낌도 있지만 유니티 엔진을 이용해 훨씬 향상된 그래픽은 물론 새로운 요소를 더해 팬들을 다시 한번 달리기 도가니에 빠트리게 되겠습니다.

  

유료게임으로 시작해 freemium모델로 돌아섰던 경험을 생각해 이번엔 좀 더 부드럽게 유저들에게 다가가도록 노력을 했다고 하네요. 게임 내 화폐는 코인과 보석으로 기존 템플런에서 볼 수 있었듯이 코인은 케릭터나 파워업을 구입할 수 있고 좀 더 귀한 보석으론 더 나은 업그레이된 파워업, 혹은 1회용으로 사용할 수 있는 기능들을 구입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 기존 일반 유저들을 고려하면서도 앱내구입을 도입한 셈이죠. 하지만 보석도 게임을 플레이하며 모을 수 있도록 해 완전한 앱내구입 없이도 게임을 즐기는데는 문제가 없습니다.

케릭터별로 다른 파워업을 사용할 수 있도록 해 단순히 꾸미는 것이 아니라 전혀 다른 느낌의 플레이를 즐길 수 있습니다. 줄을 타거나 카트를 타고 기울어 코인을 모은다던지 템플런의 고유한 게임플레이를 유지하면서도 색다른 게임을 즐길 수 있어 기다리던 팬들에겐 꿈만 같은 소식이네요.

[업데이트] 드뎌 출시되었습니다. 다운로드 고고씽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life-lineup.tistory.com +요롱이+ 2013.01.18 12:2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 보고 갑니다^^
    좋은 하루 되시기 바래요~

이젠 활쏘기다! 템플런:브레이브

구글플레이/게임 | 2012. 6. 8. 16:21 | Posted by kaldaris

이망기(Imangi) 스튜디오의 템플런(Temple Run)의 후속작이 발표되었습니다. 제 동생 폰에 있길래 한번 시작해 본 뒤로 손에서 놓지 않은 아주 중독성 강한 템플런(Temple Run)은 출시 3주만에 다운로드 천만건을 통과하며 앵그리버드와 나란히 안드로이드 최고의 무료게임으로 서있습니다.

어느 한 유적지에서 보물을 찾다 괴물에게 쫒겨 도망을 간다는 이야기로 시작하는 템플런은 달리며 왼쪽, 오른쪽, 뛰기와 슬라이드 4개의 움직임을 이용해 최대한 먼 거리를 달리며 코인을 모으는 것이 목표이죠. 단순한 조작법임에도 불구하고 엄청난 인기를 끌었던 템플런은 이제 디즈니와 픽사도 함께 참여해 후속작을 개발하고 있습니다.

디즈니/픽사의 에니메이션 브레이브의 스토리와 접목시켜 여전히 쉬운 조작법이지만 이젠 활쏘기를 포함해 한층 더 재미를 볼 수 있겠네요. 과연 템플런: 브레이브가 전작의 인기를 따라갈 수 있을까요?



이 글이 유익하셨다면 아래 손가락버튼을 꾹 눌러주세요! :)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take-a-snapshot.tistory.com 모바노 2012.06.08 16: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와 대박인데요 ㅋㅋ BGM이 절묘하게 잘 맞네요 ㅎㅎ

    • Favicon of https://csandroid.tistory.com kaldaris 2012.06.08 22:3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무슨 영화 티저영상 보는 듯한 느낌이네요 :)
      그런데 3D를 좀 강조한 듯 해 전작과는 확실히 달라보입니다. 반응이 어떨지 궁금하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