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블랙베리10, 출시 지연

IT뉴스/블랙베리 | 2012. 7. 5. 15:03 | Posted by kaldaris

일주일 전 발표와 함께 새롭게 개발한 블랙베리10 운영체제로 회생을 꿈꿨던 리서치인모션(이하 림)의 꿈이 산산조각 났습니다. 뉴스가 너무 늦었나요? 올해 4분기를 목표로 잡고 있었던터에 기대 이상의 어려움으로 내년 1분기로 출시 일정을 조정했는데요, 이제 나머지 블랙베리10 디바이스도 이에 맞춰 스케쥴을 다시 짜야했습니다. BlackberryOS가 얻은 정보에 따르면 올해 4분기를 시작으로 정기적으로 디바이스를 출시하거나 업데이트를 진행하게 될 예정입니다.

올해 4분기에 4G용 플레이북을 출시하며 내년 1분기에 블랙베리 런던과 블랙베리 네바다를 비슷한 시기에 출시할 예정인데요, 당초 계획은 런던을 먼저 출시, 그 이후 기간을 둔 뒤 네바다를 출시할 예정이었지만 많은 지연이 있었기에 비슷하게 출시하지 않을까 싶습니다. 내년 상반기 내에 플레이북과 플레이북4G를 대상으로 한 블랙베리10 업그레이드를 진행, 3분기에 또 다른 태블릿인 블랙포레스트를 출시할 예정입니다. 괄호 안에 128이라고 적힌 것으로 보아 128GB 내장메모리가 아닌가 생각되네요. 흥미로운 것은 그림이 없는 내슈빌과 나폴리인데요, 이름상 네바다의 후속작으로 퀴티키보드를 탑재할 가능성이 높지만 위아래로 갈라 풀터치와 퀴티폰으로 나누어 보면 각각 하나씩이 되네요. 솔직히 퀴티폰 두 기종을 이렇게 짧은 기간을 두고 출시하는 것은 그리 바람직하지 않은 것으로 보아 후자에 무게를 두고 있습니다. 관련 포스트 2012/06/15 - 블랙베리 플레이북, 크로스플랫폼의 강자로 떠오른다 출처: blackberryos.com 이 글이 유익하셨다면 아래 손가락버튼을 꾹 눌러주세요! :)

 


이 글이 유익하셨다면 아래 손가락버튼을 꾹 눌러주세요! :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kbsu0553 2012.07.05 23:4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내일 나와도 경쟁력이 있을지 장담하기 힘든데 너무 늦는것 아닌지요
    그래도 기대는 됩니다.

    • Favicon of https://csandroid.tistory.com kaldaris 2012.07.06 05:1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그래도 나름 유럽시장에선 어느 정도 점유율을 유지하고 있고 오랜 시간동안 다져온 팬베이스도 있으니 전망이 그렇게 어두운 건 아닌 것 같습니다.
      애플유저가 애플을 찾듯 블랙베리 유저도 블랙베리를 찾는 경향이 있어서 말이죠 :)

  2. 박상욱 2012.07.06 00:2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여러분은 현재.... 제2의 코닥을 보고 있습니다. 언제 망할지 모르는 이 회사......스마트폰 세상은 매년달라지는데 내년이면... 안드로이드 아이폰 윈도우 삼강으로 완전 재편되고 있는데 도대체 어떻게 할려고...

    • Favicon of https://csandroid.tistory.com kaldaris 2012.07.06 05:2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코닥처럼 망하지는 않을 것 같네요, 적어도 기업을 상대로 한 사업에선 여전히 강자이니까요
      그런데 스마트폰 시장 전체로 보면.. 다 윈도우즈폰이 어떤 성과를 내냐에 달려있겠네요

블랙베리10 쿼티폰도 함께 개발?

IT뉴스/블랙베리 | 2012. 6. 26. 08:24 | Posted by kaldaris

작년 후반기에 처음 소개된 블랙베리10이 출시준비 단계로 들어섰습니다. 아마도 8월 쯤 첫 블랙베리10을 탑재한 첫 디바이스가 출시될 것으로 예상되는데요, 블랙베리 제조사 리서치인모션(Research in Motion, 이하 림)은 위 사진에서 보인 블랙베리 런던(가명)처럼 첫 출시될 디바이스는 물리 키보드가 없을 것이라고 했습니다. 블랙베리 팬들에겐 아쉬운 소식이었을지 모르지만 새로운 소비자들을 끌어보으기 위해선 어쩔 수 없는 조치라고 생각했었는데요, 이번에 유출된 정보에 의하면 쿼티키보드를 탑재한 디바이스도 함께 준비 중이라고 합니다.


풀터치폰은 L 시리즈, 쿼티폰은 N 시리즈로 소개되고 있는데 여기선 N 시리즈에 집중하도록 하겠습니다. 림이 파산을 향해 가고 있다는 의견이 다수인 가운데 페이스북이나 아마존이 림의 휴대폰부문을 인수할 수도 있다는 소문도 돌고 있는데요, 그럼에도 불구하고 아직은 블랙베리를 사랑하는 팬들이 많이 존재합니다. N 시리즈는 이를 생각해서 새 블랙베리OS를 탑재한 쿼티폰을 함께 선보이는 것이 아닐까 생각되네요.

720x720 디스플레이로 정사각형 디스플레이에 330 PPI (제곱인치당 픽셀 수)로 해상도도 아주 높습니다. 정사각형 디스플레이가 소비자에게 얼마나 관심을 끌지는 모르겠네요. 이미 다른 OS에 비해 경쟁력이 떨어지는 앱의 호환성도 문제가 되지 않을까요? 안드로이드 플레이어가 있으니 안드로이드 앱을 사용할 수 있다고 하지만 정사각형 스크린에 앱이 어떻게 작동할까 궁금합니다.

하지만 이는 소비자가 결정할 사안이니 크게 뭐라 하고 싶진 않네요. 블랙베리10과 올해 출시될 디바이스가 아래로 내리치고 있는 림을 다시 끌어 올려 줄 수 있을까요? 개인적으론 쿼티키보드는 과감히 버리고 L 시리즈에 집중을 했어야 됐다고 생각하는데 블랙베리팬들의 저력 또한 무시할 수 없는 건가요?


출처: n4bb.com

이 글이 유익하셨다면 아래 손가락버튼을 꾹 눌러주세요! :)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moszero.tistory.com 모스제로 2012.06.26 08:4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블랙베리도 매니아층을 형성하고 있는데 가장 불편한 점이 앱의 호환성 문제더군요 근데 정사각형 프레임에선 또 어떻게 앱을 구현시키려고 하는지ㅠㅠ

    • Favicon of https://csandroid.tistory.com kaldaris 2012.06.27 05: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비율을 조절해 화면을 꽉 채우던지 그대로 두고 양옆에 빈공간을 두던지 해야겠죠? 둘다 좋은 옵션은 아닌 듯한데

    • Favicon of https://moszero.tistory.com 모스제로 2012.06.27 08:4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그렇군요.ㅠㅠ 만약 그렇다면 저는 블랙베리 안 쓸 것 같은데 블랙베리의 어떤 매력이 매니아층을 형성하게 하는건지 궁금하네요. 갑자기

    • Favicon of https://csandroid.tistory.com kaldaris 2012.06.28 06:3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여러가지 이유가 있을텐데요, 제 친구들 같은 경우엔 금융관련 분야라서 비즈니스룩을 완성하기 위한 필수품(?)이기도 하구요.
      아마도 기업용 서비스에서 나온 이미지 덕분에 인기를 어느정도 유지할 수 있는 것 같습니다. 아직 기업용 스마트폰으론 블랙베리를 따라올 자가 없으니까요.

    • Favicon of https://moszero.tistory.com 모스제로 2012.06.28 08:1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비지니스룩 완성의 필수품ㅋㅋㅋ 이건 정말 공감가요 기업용 스마트폰이라 오 저는 주위 친구들에게만 들었을 때는 못 들은 얘기! 좋은 이야기 감사합니다.^^

새로운 OS를 탑재한 블랙베리10 개발자용 디바이스를 공개한 리서치인모션(이하 림)이 엄청난 모험을 시작했습니다. 블랙베리용 앱개발자들을 위해 알파버전 디바이스를 나누어주며 새로운 출발을 알렸던 림은 앱개발자들에게 1만달러 미니멈개런티를 약속하며 관심을 끌어모았습니다.

이로 인해 블랙베리 앱개발자들은 첫해 적어도 1만달러의 수익을 확정받은 것인데요, 이는 현재 스마트폰시장에서 한자리 점유율을 차지한 블랙베리의 위치로 보았을 때는 엄청 위험한 모험이 분명합니다. 그만큼 새로운 OS에 림의 미래가 걸려 있다는 것을 볼 수 있죠.

실제 안드로이드플레이어를 통해 블랙베리 기기에서 안드로이드 앱을 실행할 수 있겠지만 이는 블랙베리에 최적화되지 않아 안드로이드에서의 부드러운 경험을 기대하기엔 조금 부족합니다. 하지만 1만달러라는 미니멈개런티를 약속받은 현재 적잖은 iOS와 안드로이드 개발자들이 블랙베리를 위해 앱을 포팅하거나 새로이 개발하지 않을까 싶은데요. 안드로이드도 무료앱 천국이란 이미지를 못벗어 최근 앱개발자들이 떠나고 있는 지금 블랙베리의 선언은 매력적인 제안임은 분명합니다.

이를 통해 앱개발자들을 끌어모으고 iOS와 안드로이드로 양분화된 스마트폰OS 시장에 주목할만한 주자로 다시 일어설 수 있을지가 궁금하네요


관련 포스트

2012/01/25 - RIM 새 CEO: 블랙베리, 안드로이드 지원할 것


출처: cnet.com

이 글이 유익하셨다면 아래 손가락버튼을 꾹 눌러주세요! :)

댓글을 달아 주세요

블랙베리 스마트폰의 제조사 리서치인모션 (이하 림)이 개발한 태블릿 플레이북
작년 초 출시되어 기존 블랙베리 스마트폰 OS와는 다른 차세대 QNX기반 OS를 사용하는데요
비록 미래 블랙베리OS의 기초가 되는 QNX를 기반으로 두었지만 새로 공개된 BlackBerry10 OS와는 또 다른 운영체제를 사용하고 있어 BB10으로의 업그레이드 여부가 불확실했었지만 이제 업그레이드 여부가 확정되었습니다

안드로이드 블로그에서 왜 블랙베리 얘길 꺼내냐구요?
왜나면 BB10은 안드로이드 플레이어를 통해 안드로이드 앱을 사용할 수 있도록 지원하기 때문이죠 :)
플레이북은 출시 초반 기본으로 지원되는 기능이 적어 많은 논란을 겪은 플레이북은 OS 2.0 업그레이드를 통해 이런 부족함은 물론 안드로이드 앱까지 지원하며 이용자들의 불평을 잠재우며 앱개발자의 관심도 끌었는데요

블랙베리 역시 안드로이드 앱을 지원하게 되었으니 안드로이드 앱개발자들에겐 더더욱 좋은 소식이죠
구글플레이 (아직도 어색하네..)에서도 더욱 다양하고 유용한 앱들을 볼 수 있게 될 것 같습니다
최근 배틀하트로 유명한 개발팀 미카가 낮은 수익률을 이유로 안드로이드 지원을 중지한다고 공지했는데요
블랙베리 이용자들은 좀 더 유료앱을 선호할까요?

관련 포스트
RIM 새 CEO: 블랙베리, 안드로이드 지원할 것
안드로이드 마켓 앱 수 400,000개 돌파!


출처: mashable.com

이 글이 유익하셨다면 아래 손가락버튼을 꾹 눌러주세요! :)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