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휴대폰의 혁명, 스마트폰 확산 속도는?

IT뉴스 | 2012. 5. 14. 07:52 | Posted by kaldaris

지금 돌고 있는 스마트폰 열풍은 대단합니다. 전세계적으로 사용되던 일반 피쳐폰은 이제 한 시대의 유물로 여겨질 정도로 오래된 화석같은 존재로 내려 앉았지만 불과 몇 년 전만해도 모두가 주머니나 가방에 넣고 다니던 휴대폰이죠.

스마트폰의 출시와 함께 IT산업에도 엄청난 변화가 일어난 것 역시 사실입니다. 피쳐폰 시대를 주름잡던 노키아와 기업서비스로 스마트폰 선두를 잡았던 리셔치인모션은 거의 잊혀져가는 존재이고 그 자리에 애플과 삼성이란 두 거인이 자리잡았죠. 디스플레이 기술, 무선기술 역시 스마트폰과 함께 무서운 속도로 함께 발전해 이젠 몇 초 안이면 웬만한 고해상도 파일을 다운로드 받아 보는 것도 문제가 아닙니다.

마이클 디구스타가 테크놀리지리뷰에 올린 글에 의하면 스마트폰의 기술확산 속도는 가히 비교가 안될 정도로 높다고 합니다. 아래 그림과 같이 스마트폰이 처음 선보인 이후 자리를 잡기까지(전세계 10%) 8년에 가까운 시간을 보냈지만 그 이후 40% 보급률에 이르기까지 3년밖에 걸리지 않았는데요, 이는 1950년대 텔레비전을 제외하곤 따라올 기술이 없습니다.

스마트폰의 시작은 아마도 PDA기기가 음성통화를 할 수 있던 시점인 2002년으로 예상하는데요, 리서치인모션이 첫 블랙베리를 선보인 시점입니다. 그 이후 마이크로소프트와 핸드스프링 역시 통화가 가능한 PDA를 출시하며 GPRS 무선네트워크의 활용도가 크게 늘었습니다.

애플이 아이폰을 출시하기 이전인 2006년 말까지 전부 72만대 가량의 스마트폰이 판매되, 미국 휴대폰시장의 6% 점유율을 차지했었습니다. 하지만 이 모든 것이 아이폰과 함께 바꼈으니 첫 분기에만 백만대 이상의 아이폰이 팔리며 해마다 스마트폰 판매율은 늘어났습니다. 이제 미국 휴대폰 시장의 60% 이상이 스마트폰이니 말이 필요없죠.

유일하게 스마트폰을 따라 오는 기술로는 TV밖에 없는데요, 태블릿은 빠른 보급률 전파를 보이고 있지만 이는 미국에만 국한된 데이터라 태블릿이 크게 인기를 누리지 못하는 한국이나 특히 개발도상국의 정보는 포함하지 않아 그런 것이죠. 개발도상국이라도 스마트폰의 인기는 엄청납니다. 하나 정도는 있어야 하는 디바이스죠. 오랬동안 최고의 위치를 차치해 온 PC의 자리를 위협할 정도의 보급률입니다.

스마트폰만큼 빠르게 퍼진 IT기술은 당분간 찾아보기 힘들 것 같습니다 :) 그나저나 갤럭시S3나 사야되는데 ㅠ



이 글이 유익하셨다면 아래 손가락버튼을 꾹 눌러주세요! :)

댓글을 달아 주세요

나만의 브라우저를 만들자!

루팅/개발/팁 | 2012. 5. 13. 21:29 | Posted by kaldaris

스마트폰에서 웹서핑을 할 때 무슨 부라우저를 사용하시나요?

돌핀, 오페라, 파이어폭스, 그리고 ICS를 사용하시는 분들은 크롬 브라우저까지 수도 없이 많은 브라우저 중 하나를 선택하셨을텐데요, 나름 커스마이징을 할 수 있지만 크게 눈에 뛸 만한 변화는 못 주는게 사실이죠. 하지만 이제 그에 대한 답이 있으니 바로 맥스쏜 커스텀 브라우저.

맥스쏜 웹브라우저 2.6.2를 기반으로 한 이 앱은 브라우저 이름부터 스플래쉬스크린(앱 로딩 중 나오는 화면)까지 많은 부분을 커스터마이즈 할 수 있어 정말 개인에 맞춰 특별한 브라우저를 만들 수 있습니다. 외관의 모습만 커스마이징 하는 것이라 내부 기능과 성능은 맥스쏜 브라우저입니다. 맥쓰쏜 브라우저는 사용해본 결과 다른 브라우저에 비해 성능이 비교될 정도로 낮지 않고 만드는 방법 역시 10분 정도만 투자하면 되니 한번 해볼만하네요.

http://custom.maxthon.com/custom/ 로 접속하신 후 아래 차례대로 하시면 됩니다:

1. 브라우저의 이름을 정한다 (영어, 숫자, 띄어쓰기 가능)

2. 브라우저 앱 아이콘을 업로드한다 (.jpg나 .png 지원, 72x72픽셀, 50kb 이내 그림파일 가능)

3. 브라우저 호페이지를 정한다

4. 브라우저의 테마를 고른다 (드롭다운 리스트에서 선택하면 오른쪽 디바이스 화면에 적용이 됩니다

5. 스플래쉬스크린을 업로드한다 (.jpg나 .png 지원, 480x800픽셀, 500kb 이내 그림파일 가능)

6. 아래 "Create APK" 버튼을 클릭한다

7. 3~5분 정도 지난 후 apk파일이 생성되면 다운로드 한다


다운로드한 apk파일을 스마트폰으로 이동한 뒤 인스톨하면 짠! 나만의 개인 브라우저 탄생입니다! 기본 브라우저로 사용하지 않더라도 친구나 지인들에게 나만의 브라우저를 자랑하며 앱개발자(?)가 되어보는 건 어떨까요?


관련 포스트

안드로이드 웹브라우저 비교


출처: maxthon.com

이 글이 유익하셨다면 아래 손가락버튼을 꾹 눌러주세요! :)

댓글을 달아 주세요

얼마 전 마스터카드의 PayPass 프로그램에 대해 포스트를 올렸는데 올 여름 런던의 올림픽에선 삼성이 비자와 함께 합작으로 payWave를 실험할 예정이라고 합니다. 대중을 상대로 하는 것은 아니고 올림픽 국가대표 선수들에게 갤럭시S3를 하나씩 지급해 런던에 지내며 필요한 카드지불을 NFC를 이용한 payWave로 하도록 하는 방법이죠.

런던올림픽의 공식 후원자인 삼성의 갤럭시S3가 공식스마트폰으로 정해지며 엄청난 간접마케팅 효과를 누릴 수 있게 될 것 같습니다. 갤럭시S3에 탑재된 다양한 기능들을 대중에게 알릴 수 있는 기회를 찾은 삼성은 이 외에도 클라우드 음악 스트리밍 서비스업체 엠스팟을 인수해 클라우드 서비스에도 한창 박차를 가할 예정입니다.

삼성 갤럭시S3가 한창 관심을 모으는 가운데 안타까운 소식도 있으니 바로 미국 이통사 AT&T의 갤럭시S2HD인 스카이로켓HD의 출시가 취소되었다는 점이죠. 다단계적 출시로 인해 비교적 늦게 미국에 출시된 갤럭시S2는 갤럭시S3 출시가 가까운 시기에 어쩔 수 없이 버림을 받게 된 것이죠. 이런 해프닝을 막기 위해 전세계적 출시를 위해 갤럭시S3의 출시를 연기한 것이기도 합니다.

여기에 있어선 그냥 애플처럼 GSM용, CDMA용 두가지로 통일했으면 하네요. 너무 다양한 디바이스가 존재하다보니 이용자들에겐 어떨지 몰라도 앱개발자에게 있어선 지옥수준이죠. 이통사만의 개성을 위한 차별화도 좋겠지만 호환성에 더욱 힘을 썼으면 하는게 제 바램입니다.

그나저나 갤럭시S3는 90만원대는 기록하겠네요. 영국에선 499~599파운드 선에서 예약주문하고 있습니다. 얼마 전 한국이 OECD 국가 중 이통비용이 저렴한 편이라 하는데 솔직히 어느 정도는 공감이 가는데요, 영국에선 6만원 내고 인터넷 500MB 받아쓰니 말이죠.. 처음 한국에 몇 GB단위로 준다 그럴 때 밥 먹다 놀래 목에 걸릴 뻔 했거던요.. ㅠㅠ 아....


관련 포스트

마스터카드, 17개 스마트폰 PayPass 인증



이 글이 유익하셨다면 아래 손가락버튼을 꾹 눌러주세요! :)

댓글을 달아 주세요

구글의 안드로이드마켓의 후계자 구글플레이가 다운로드 건수 15억건을 돌파했다고 하네요. 현재 44만개의 앱이 등록되어 있는 구글플레이, 최근 음악과 영화, 도서를 한 곳으로 모아 마케팅하고 있는 구글이 다시 한번 변화를 찾고 있습니다.

이름은 밝혀지지 않았지만 애플의 iOS 게이머의 허브 역할을 하는 게임센터와 비슷한 기능을 가진 소셜허브를 구축하고 있다고 합니다. 오픈페인트 같은 다양한 소셜클라이언트가 난무한 안드로이드 게임시장의 소셜시스템을 정리하는 한편 개발자들에게 쉽고 통합된 플랫폼을 제공해 수익성을 늘림은 물론 애플과의 경쟁에서도 한 수 노리는 것이죠.

래리 페이지 구글사장은 다양한 구글 서비스를 더욱 통합되고 호환성을 높이도록 지시했다고 하는데 게임센터 역시 이와 말이 맞는 서비스입니다. 구글플러스와의 연동 여부는 아직 불확실하지만 가능성은 높다고 판단됩니다.

소셜기능을 부가한 무료게임이 인기를 모으고 있는 구글플레이에서 통합된 소셜허브를 구축함으로 이용자들간의 교류도 유발하고 안드로이드 게임 역시 기초를 제공하게 될 이 서비스는 정말 필요한 것 같네요.


참고로 구글플레이 버전이 3.5.19로 업데이트 되었습니다. 큰 변화는 없지만 속도가 좀 더 빨라지는 등 몇가지 개선이 되었다고 합니다.

com.android.vending-3.5.19.apk



이 글이 유익하셨다면 아래 손가락버튼을 꾹 눌러주세요! :)

댓글을 달아 주세요

어제 10억 다운로드 건수를 기록한 앵그리버드 시리즈의 로비오가 새로운 후속작에 대해 입을 열었습니다. 모든 기업이 그렇듯 하나의 대작으로 성공을 유지할 수는 없는데요, 로비오 역시 마찬가지입니다. 불과 몇 년 전 출시한 앵그리버드는 다양한 테마와 영화파트너링 등 다양한 후속작으로 꾸준히 성공하며 앱스토어와 구글플레이의 최상위권을 올킬한 게임이죠. 비록 전세계적으로 사랑을 받고 있는 앵그리버드이지만 새로운 도전이 없이는 성공이 얼마나 오래 지속될지 모르는 가운데 로비오가 새로운 게임을 위한 컨셉을 공개했습니다.

새로운 게임 개발을 위해 로비오가 미스테리코코넛과 스내피터치가 개발한 "케이시의 기계 (Casey's Contraptions)"에 대한  지적재산을 획득했다고 밝혔습니다. 원작은 이미 비공개로 접속이 불가능한데요, 로비오가 테크크런치에 보낸 이메일에 의하면 올 여름 쯤 iOS를 시작으로 안드로이드와 다른 플랫폼으로 확대할 예정이라고 합니다.

기존 게임에서 로비오의 특성을 살리려 노력 중이라고 밝힌 빌 헤이자리 부사장은 로비오의 물리 퍼즐게임 특성을 최대한 살려 새로 런칭할 것이라고 하네요. 케이시의 기계가 앵그리버드의 전설을 이어갈 수 있을지 기대됩니다.



이 글이 유익하셨다면 아래 손가락버튼을 꾹 눌러주세요! :)

댓글을 달아 주세요

갤럭시S 시리즈와 함께 삼성의 안드로이드 스마트폰을 대표하는 갤럭시 노트에 ICS 업그레이드가 시작되었습니다. 국제버전을 가지고 계신분이라면 키스나 OTA로 업데이트 공지가 날아올텐데요, 한국의 갤럭시 노트는 아직 얼마 더 기다려야 하겠네요.

갤럭시 노트의 ICS업그레이드는 갤럭시S2와는 달리 탑재한 S펜을 위한 기능도 다수 포함한 프리미엄 스위트로 알려지며 많은 관심을 받았었죠. 삼성의 ICS인만큼 여전히 터치위즈로 덮혀 외관상 큰 변화는 못 보겠지만 ICS의 배터리효율성과 다양한 숨은 기능들을 통해 갤럭시 노트의 성능을 최대한 끌어 사용할 수 있겠습니다.


관련 포스트

ICS업그레이드 현황


이 글이 유익하셨다면 아래 손가락버튼을 꾹 눌러주세요! :)

댓글을 달아 주세요

삼성 스마트앱 챌린지 2012

루팅/개발/팁 | 2012. 5. 10. 17:03 | Posted by kaldaris

초기엔 싱글코어가 끝인 줄 알았던 스마트폰은 듀얼코어를 거쳐 이젠 쿼드코어가 대세로 자리잡고 있는데요, 여전히 스마트폰을 위한 앱들은 멀티코어에 최적화되어 있지 않거나 아예 활용을 하지 않는 등 많은 문제점이 존재합니다. 시간이 지나면 차차 나아지겠지만 삼성은 여기에 만족하지 않고 갤럭시 시리즈를 위해 독창적인 앱과 아이디어를 발굴하기 위해 Smart App Challenge 2012를 개최했습니다.

삼성앱스 슈퍼앱과 베스트 S펜 앱 두가지 항목으로 나눠지는 이 대회는 80명의 앱개발자들에게 총 금액 40억원이 넘는 상금을 건 만큼 삼성은 새로운 앱 발굴을 중요하게 생각하고 있단 뜻으로 해석이 되겠죠. 현재 듀얼코어 갤럭시노트와 여러 탭을 출시한 삼성은 디바이스의 하드웨어 성능을 최대한 활용할 수 있는 앱을 찾고 있는 듯 합니다. 현재 안드로이드 태블릿을 위한 앱이 얼마 존재하지 않는다는 점과 갤럭시노트의 S펜의 특성상 갤럭시탭과 갤럭시노트를 위한 앱은 그리 많이 존재하지 않는 것도 하나의 이유겠지요.

첫번째 항목, "삼성앱스 슈퍼앱"은 30개의 게임앱과 30개의 비게임앱이 승자로 뽑힐텐데요, 조건은 아주 심플하게 제일 많은 다운로드 건수를 기록하면 되는 것입니다. "베스트 S펜 앱"은 심사를 통해 갤럭시노트의 S펜을 독창적인 방법으로 사용하는 앱을 20개가 결정될 것인데요, 9월30일까지 개최되는 대회는 엄청난 상금이 걸린만큼 많은 앱개발자들의 주목을 끌게 될 것 같습니다.

대회이름이 좀 촌스럽게 느껴지는 건 저뿐인가요?



이 글이 유익하셨다면 아래 손가락버튼을 꾹 눌러주세요! :)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루나리안 2012.05.10 17:1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 좋은 소식 감사합니다^^

    그나저나 삼성의 네이밍 센스는
    일반적인 대기업, Microsoft 처럼 딱 기능이나 목표를 느낄 수 있는 형식으로
    가는 것 같네요 ㅎㅎㅎ

갤럭시S3 전용으로 탑재되어 출시될 예정이었던 플립보드 앱이 xda의 개발자 Valcho에 의해 해킹, apk파일로 추출되었습니다.

소셜뉴스매거진 앱인 플립보드는 여러 출판 매거진은 물론 SNS피드도 매거진 형태로 보여주는 앱으로 i디바이스에서 많은 인기를 누리고 있는 앱입니다. 안드로이드용은 위젯기능 역시 포함되 홈화면에서도 손쉽게 뉴스와 SNS를 체크할 수 있습니다. 안드로이드용 앱은 갤럭시S3에 기본으로 탑재되 전용앱으로 먼저 출시된 후 공개출시를 하려 했는데 이제 물거품이 되어 버렸네요.

   

출처링크로 가셔서 apk파일을 다운로드 해 설치하시면 됩니다. 계정을 만들어야 한다고 하지만 일단 건너뛰고 이후에 오른쪽 위에 위치한 빨간 리본을 클릭(?)하신 후 계정을 선택하셔서 만드시면 됩니다. 공식적인 앱이 아니라 100% 작동여부는 불분명하지만 갤럭시 시리즈와 One X, 엑스페리아 아크 등 다양한 기기에서 별 문제없이 작동한다고 알려졌습니다.

[업데이트] 한글컨텐츠를 위한 플립보드인 뉴스피디아라는 앱이 있다는 군요. Caldera님 정보 감사합니다!

그럼 즐거운 독서시간 보내세요 :)


이 글이 유익하셨다면 아래 손가락버튼을 꾹 눌러주세요! :)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Caldera 2012.05.14 11:4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위젯은 안나오네요. 전 갤럭시 노트. 지인이 안드로이드마켓에 있는 피드앱 추천하네요. 뉴스피디아 라고요. 한글콘텐츠 보는 플립보드더라구요.

    • Favicon of https://csandroid.tistory.com kaldaris 2012.05.14 19:3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정보 감사합니다. 포스트에 업데이트 해야겠네요. 위젯에 관해서는 혹시 앱이 sd카드에 인스톨 되지 않었나요? sd카드에 인스톨 했을 경우 위젯이 작동하지 않울 수도 있다고 하네요.

마스터카드, 17개 스마트폰 PayPass 인증

IT뉴스 | 2012. 5. 9. 07:50 | Posted by kaldaris

넥서스S 출시와 함께 대중에게 알려진 NFC. Near-field Communications의 약자로 지원되는 기계간의 소통을 허락하는 무선기술로 무궁한 잠재력을 가진 기술로 각광받고 있는데요, 처음의 기대와는 달리 소개된 지 몇 년이 지난 2012년 현재 아직도 그리 널리 사용되지 않은 "바보" 기술로 전락해 버렸습니다.

이유로는 여러가지를 들을 수 있겠지만 스마트폰을 이용한 무선결제에 대한 인식이 그리 좋지 않은 점과 아직 NFC를 지원하는 기기가 얼마 되지않는 다는 점을 꼽을 수 있겠는데요, 이제 모두 바뀔 예정입니다. VISA와 함께 세계적으로 널리 이용되고 있는 마스터카드사가 운영하고 있는 무선결제 프로그램 PayPass. 일반 카드에 NFC칩을 삽입해 무선결제를 가능하게 하는 프로그램인데요, 이미 뱅크오브아메리카와 시티뱅크 등 많은 후원자들이 지원하고 있어 어느 정도 자리를 잡은 무선결제 서비스입니다.

마스터카드는 NFC를 탑재한 스마트폰에 PayPass 인증을 주어 잠재적으로 PayPass 서비스를 카드 대신 스마트폰으로 대신할 수 있도록 장려하고 있는데요, 현재 인증을 받을 예정인 디바이스는 HTC의 One X, LG의 바이퍼LTE, 옵티머스 엘리트, 노키아의 노키아603, 루미아610 NFC, 삼성의 웨이브Y, 갤럭시미니2, 갤럭시S어드밴스, 갤럭시 넥서스, 소니의 엑스페리아S, 엑스페리아P와 엑스페리아 솔라, 리서치인모션의 블랙베리 볼드 9900 / 9790, 커브 9360과 인텔의 레퍼런스폰입니다.

향후 계속 NFC지원 디바이스가 늘어날 것으로 보아 천천히 NFC무선결제의 확대에도 서서히 속도가 붙지 않을까 싶습니다. 개인적으로 지갑을 꺼내지 않아도 된다는 점은 꽤나 편하네요 :)



이 글이 유익하셨다면 아래 손가락버튼을 꾹 눌러주세요! :)

댓글을 달아 주세요

MIUI 런쳐

구글플레이/앱 | 2012. 5. 8. 07:55 | Posted by kaldaris

최근 들어 MIUI의 다양한 앱들이 포팅되고 있는데요, 이젠 MIUI스타일 런쳐앱입니다. MIUI는 중국의 XIAOMI사가 제조한 커스텀롬으로 CyanogenMod와 함께 커스텀롬의 양대산맥으로 불리는 롬이죠.

터치위즈기반 ICS롬을 위해 개발된 앱이라 현재 공식적으로 사용할 수 있는 폰은 갤럭시S2 밖에 없네요. 하지만 다른 디바이스에도 작동한다고 결과가 나오고 있으니 시도해봐 나쁠껀 없겠죠? 아래 링크에서 압축파일과 apk파일을 다운로드, 압축을 푼 후 일반 앱처럼 설치하시면 됩니다. 루팅 필요없구요. 압축파일엔 기본 런쳐앱이, 그리고 apk파일은 런쳐설정을 위한 앱입니다.

http://forum.xda-developers.com/showthread.php?t=1623026

MIUI롬에서 제공되는 테마, 벨소리과 배경화면을 그대로 이용할 수 있고 락스크린 역시 MIUI로 바꿀 수 있습니다. 다만 한가지 단점은 기기를 리부팅할 때마다 새로 설정을 해주어야 하는데요, 매일 충전해 전원을 끌 필요가 없으면 큰 문제는 아니겠죠? 스크린샷은 위 링크에 가시면 보실 수 있습니다.


기존 MIUI롬은 모든 앱들이 홈화면에 배치되어 있는데요, 앱을 트레이에 넣어두고 싶을 경우 MIUI Control Panel에서 App Drawer option에서 설정을 하시면 됩니다.

MIUI락스크린을 비활성화 시키고 싶은 경우 메뉴키 => 런쳐설정 => Use MiHome Locker를 비활성화하면 됩니다.

만약 순정락스크린과 곂쳐 두번 해제해야 한다면 설정 => 보안 => 스크린락해제를 설정하시면 됩니다.



이 글이 유익하셨다면 아래 손가락버튼을 꾹 눌러주세요! :)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