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5명으로 구성된 이망기 스튜디오의 템플런은 데뷔부터 엄청난 인기를 얻으며 앵그리버즈와 함께 캐쥬얼 게임의 왕으로 꼽힙니다. 이후 디즈니의 새 애니메이션 브레이즈(Brave)를 바탕으로 템플런: 브레이브가 출시되었는데요, 기존 템플런보다 한층 나아진 그래픽과 새로운 액션인 활쏘기가 추가되며 엄청난 인기를 모았습니다.

얼마 전 템플런2가 공개되며 전작 못지 않은 인기를 이어가고 있는 가운데 이번 역시 디즈니와 함께 템플런:Oz를 출시했습니다. 3월 7일 개봉예정인 Oz: Great and Powerful을 배경으로 한 이번 작품엔 하피(?)에 쫓겨 노란 벽돌길을 달리게 됩니다.

템플런 브레이브에 활쏘기가 있었다면 템플런 Oz에선 표지판을 따라 Oz의 여러 장소를 방문할 수 있습니다. 그 뿐만 아니라 열기구를 타고 하늘을 날며 코인을 모을 수도 있고 달리는 중 무너지는 장애물을 피하는 엄청난 순발력도 발휘해야 하네요. 3D 그래픽과 동굴탐험 등 다양한 메카니즘을 추가한 템플런2와는 또 다른 매력이 있네요.

참고로 구글플레이에 벌써 같은 이름의 가짜앱이 등장했네요. 앱아이콘이 기존 템플런의 것과 같으니 주의하세요.


구글플레이 링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3.03.07 23:3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템플런을 아십니까? 1700만 다운로드 건수 이상을 기록하며 앵그리버즈와 함께 iOS와 안드로이드를 대표하는 캐쥬얼 게임으로 자리잡은 엄청난 게임입니다. 왼쪽, 오른쪽, 뛰기, 슬라이딩 4가지 움직임으로 수시간을 보냈던 기억이 나네요. 디즈니 역시 개발팀인 이망기 스튜디오와 함께 한층 업그레이드된 그래픽에 활쏘기를 추가한 템플런: 브레이브를 선보이기도 했습니다.

그리고 오늘, 애플 앱스토어에 후속작인 템플런2가 모습을 들어냈습니다. 엄청난 기대작치곤 조용하게 신고식을 치른 듯한 느낌도 있지만 유니티 엔진을 이용해 훨씬 향상된 그래픽은 물론 새로운 요소를 더해 팬들을 다시 한번 달리기 도가니에 빠트리게 되겠습니다.

  

유료게임으로 시작해 freemium모델로 돌아섰던 경험을 생각해 이번엔 좀 더 부드럽게 유저들에게 다가가도록 노력을 했다고 하네요. 게임 내 화폐는 코인과 보석으로 기존 템플런에서 볼 수 있었듯이 코인은 케릭터나 파워업을 구입할 수 있고 좀 더 귀한 보석으론 더 나은 업그레이된 파워업, 혹은 1회용으로 사용할 수 있는 기능들을 구입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 기존 일반 유저들을 고려하면서도 앱내구입을 도입한 셈이죠. 하지만 보석도 게임을 플레이하며 모을 수 있도록 해 완전한 앱내구입 없이도 게임을 즐기는데는 문제가 없습니다.

케릭터별로 다른 파워업을 사용할 수 있도록 해 단순히 꾸미는 것이 아니라 전혀 다른 느낌의 플레이를 즐길 수 있습니다. 줄을 타거나 카트를 타고 기울어 코인을 모은다던지 템플런의 고유한 게임플레이를 유지하면서도 색다른 게임을 즐길 수 있어 기다리던 팬들에겐 꿈만 같은 소식이네요.

[업데이트] 드뎌 출시되었습니다. 다운로드 고고씽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life-lineup.tistory.com +요롱이+ 2013.01.18 12:2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 보고 갑니다^^
    좋은 하루 되시기 바래요~

인그레스(Ingress)란 이름을 들어보셨나요? 작년 11월, 구글의 자회사인 니안틱랩스가 개발한 게임입니다. 티스토리와 비슷한가요? 초대장이 없으면 참가할 수 없는 게임이라 더욱 관심이 갔던 게임입니다. 드디어 어제 초대장을 받게 되어 게임을 시작해 보았습니다.

우선 인그레스의 게임 배경을 잠깐 설명 드려야겠죠? 인그레스 내에서 지금 지구는 Exotic Matter(XM)이란 외계 에너지가 무질서하게 모이고 있는 중입니다. 이 이상한 에너지는 그대로 두면 폭주하게 되고 인간의 두뇌도 조절할 수 있게 되어 무서운 결과를 초래하게 되죠. 그렇기에 이 XM을 모아 제거하는 것이 주 목적입니다. 하지만 새로운 발견이 있으면 항상 찬반이 있기 마련. XM을 이용해 인간의 두뇌를 적절하게 조정하여 새로운 시대를 개척하려는 깨달은자(Enlightened)란 조직이 생기며 이에 대항하는 저항군(Resistance)이 형성되었습니다. 에너지가 비정상적으로 모이는 각 지역의 주요 지형물(포털)들을 XM으로 제어함으로 그 주변의 인간들을 "제어"하거나 "구하는" 것이 각 팀의 목표입니다.


우선 구글플레이로 가서 인그레스를 다운받아 설치했습니다. 실행하면 이메일에 연동된 초대장 덕에 바로 게임을 시작할 수 있게 되죠.

 

 

ID겸인 코드네임을 설정하면 게임 배경에 대한 짧은 설명이 있고 난 후 깨달은자와 저항군 사이 팀을 선택할 수 있게 됩니다. 그러면 짧게 튜토리얼을 마친 후 본격적으로 게임을 시작하게 됩니다. XM을 모아 포털을 제어하는데 사용한다는 단순한 메카니즘입니다. 제가 사는 지역은 인구가 그리 밀집한 지역이 아니라 아무런 포털을 찾을 수가 없었습니다. 다행히 구글에 새로운 포털에 대한 정보를 제출하면 검토를 통해 선택받을 수도 있습니다. 시간이 갈수록 더 많은 기능들이 추가되어 각 팀당 포털 주변으로 여럿 모인다면 엄청난 사이버전쟁을 벌일 수도 있겠습니다.

GPS를 이용한 서비스나 게임이 새로운 개념은 아니지만 사용자를 모으는데 큰 어려움을 겪으며 외면을 받기가 십상이었습니다. 구글이란 빽(?)을 가진 니안틱랩스도 역시 그 늪에서 빠져나오진 못했습니다. 제가 사는 지역은 주위에 아무도 인그레스를 하지 않으니 아무런 포털도 없음은 물론 제대로된 게임플레이도 즐길 수 없습니다. 그래서 인그레스 유저들이 비교적 많은 미국 유저의 스샷을 첨부합니다.

 

 



여타 다른 위치기반 게임들과는 달라 보이지만 게임의 특성상 몇 시간만 틀어두면 배터리가 끝장나네요 ㅠㅠ 게임을 처음 시작할 때 위치정보를 마음껏(?) 모아가겠다는 얘기도 빼먹지 않은 구글입니다. 처음 마케팅될 때 증강현실 게임이라고 소개되었지만 아직 증강현실이라기 보단 구글맵스에 단순한 UI를 깔고 게임을 시키는 것이라고 밖에 생각이 안 드네요. 하지만 아직은 베타 실험 중이니 공식 버전이 공개된다면 좀 나아질 수도 있을 것 같습니다.

좋은 점이 있다면 잘 알고 있는 지역이라도 다시 한번 탐험을 하게 된다는 점? 구석구석 XM을 모으러 다니다 이런 곳도 있었구나 하게 됩니다. 반면 단점으론 아까 말했듯 배터리의 닳기내공과 구글의 정보모으기입니다. 포털로 선택받기 위한 사진이나 정보들이 게임외에도 구글의 다른 서비스에 엄청 도움이 되는 건 우연일까요? 구글글래스를 비롯해 구글맵스 등 다양한 서비스에 도움이 될 것 같습니다. 소비자로써 지는 게임은 아닌 것 같네요.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life-lineup.tistory.com +요롱이+ 2013.01.10 13:0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공개버전이 나올떄 어떨지 기대되네요
    너무 잘 보고 갑니다!

  2. 2013.01.14 11:1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3. 2013.01.14 11:1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타워디펜스를 아십니까? DOTA와 함께 전략게임의 양대산맥을 이루고 있는 장르이죠. 그러면 타워오펜스는 들어보셨나요? 타워를 이용해 웨이브로 몰려오는 적을 해치우는 타워디펜스와는 정반대로 전략적으로 유닛을 선택해 방어를 하고 있는 타워를 제거, 공격자로써 목표에 도달하는 게임입니다.

올해 초 폴란드의 11bit 스튜디오에서 선보인 타워오펜스 게임인 Anomaly Warzone Earth에 이은 후속작이 올 크리스마스에 맞춰 출시될 예정입니다. 전작에서 세계 여러 대도시들을 무대로 사용했다면 이번엔 한국을 배경으로 두었네요.

어노말리를 짧게 설명하자면 기계를 앞세워 지구를 침범하는 외계인에 맞서 싸우는 인간들의 스토리입니다. 상황에 맞게 유닛을 선택해 효율적으로 적의 방어를 뚫고 목표 지역에 도착하는 것이 게임의 주목표이죠. 후속작 Anomaly  Korea는 도쿄를 마지막으로 쫓겨난 외계인들이 복수로 한국을 침범한 상황에 다시 맞서 싸우는 스토리입니다.

타워오펜스도 얼핏 보면 타워디펜스와 비슷한 느낌도 들지만 상당히 재미있네요. 유닛의 선택과 적절한 루트의 선택, 상황에 맞게 스킬을 사용해줘야 하는 두뇌게임입니다. 전 그냥 한국을 배경으로 게임을 개발했다는 것이 신기하네요 :)


댓글을 달아 주세요


로비오의 인기 게임 앵그리버즈 시리즈의 후속작인 배드피기즈(Bad Piggies)가 9월27일 구글플레이와 앱스토어에서 출시됩니다.

새총으로 돼지 맞추기가 주목적이였던 앵그리버즈와는 달리 다양한 도구를 이용해 돼지들은 운반(?)하는 게임플레이네요. 앵그리버즈와의 연결성은 돼지라는 점밖에 없는데 게임이 출시되어야 정확히 알 수 있겠네요.



관련 포스트

2012/09/05 - 앵그리버즈 신화는 계속 된다: Bad Piggies 출시!


이 글이 유익하셨다면 아래 손가락버튼을 꾹 눌러주세요! :)

댓글을 달아 주세요

구글플레이 새로운 기능 & 여름세일

구글플레이 | 2012. 9. 2. 07:35 | Posted by kaldaris


안드로이드 OS의 앱스토어인 구글플레이에 새로운 기능이 추가되었습니다. "추천 항목"이라 불리는 이 기능은 자신이 설치한 앱이나 게임, 또는 구글플레이 친구가 +1한 앱들을 소개시켜 주는 탭입니다. 기존에 있던 에디터 선정 앱이나 구글 직원들이 추천하는 앱은 대다수의 경우 업데이트가 느리거나 이미 구글플레이에 등록된 지 오래되 어느 정도 성공을 거둔 앱들을 중심으로 이루어져 크게 변화를 준 적은 없습니다.

"추천 항목"은 개인이 설치해 사용한 앱들 바탕으로 앱을 추천하기 때문에 입맛에 맞는 앱이나 게임을 찾기에 더욱 수월함은 물론 유명앱이 아니더라도 추천이나 관련있는 앱이라면 얼마든지 추천을 받을 수 있기에 새로운 개발자들이 구글플레이에서 안정적으로 적응을 할 수 있는 기회도 제공할 것 같습니다. 다만 한가지 문제가 있다면 이전에 사용하다 제거한 앱 역시 포함되어 더 이상 관심없는 앱이라도 추천을 한다는 점이 안타깝네요. 지난번 맵사우루스로 비슷한 기능을 제공하는 앱을 소개시켜 드렸는데 하나둘씩 이런 앱들이 설 자리가 사라지는 것도 어쩔 수 없나요?


또한 여름 말을 맞이해 세일을 시작했습니다. 일주일 동안 진행될 세일에선 18개의 게임이 1000원의 가격에 판매되는데요, 몇몇 게임은 오래 전 세일을 거쳤던 앱들이네요. 전 이미 5개 구입했었습니다. 전체 리스트는 다음과 같습니다:

Vignette

NOVA 3

SwiftKey 3

Zen Bound 2

Star Chart

Draw Race 2

Super Dynamite Fishing

Spirits

iBlast Moki 2

Business Calendar

Gangstar Rio

The Lorax

The Game of Life

Virtua Tennis Challenge

Modern Combat 3

Beautiful Widgets

Me Too!

Crystal Defenders


그럼 재밋는 다운로드 시간 보내세요~



관련 포스트

2012/08/20 - [앱] 맵사우루스: 내 취향에 맞는 앱을 찾자


이 글이 유익하셨다면 아래 손가락버튼을 꾹 눌러주세요! :)

댓글을 달아 주세요

안드로이드 기반 콘솔이 나온다?

IT뉴스/안드로이드 | 2012. 7. 12. 08:21 | Posted by kaldaris

인기 프로젝트모금사이트 킥스타터에서 또 다른 주목할만한 프로젝트가 떴습니다. 이름하여 오우야(OUYA) 게임 콘솔. 이미 카멜레온 태블릿UI, 페블 스마트워치 프로젝트에 대해 한차례 글을 쓴 적이 있는데요, 오우야의 인기는 이 둘을 합쳐도 감당 못할 정도입니다. 프로젝트 모금 시작한지 하루도 안되 목표인 95만달러를 훌쩍 뛰어넘고 이틀이 지난 지금 25,000명이 3백만달러를 지원했습니다. 도대체 얼마나 대단하길래 그렇게 인기를 누리고 있는지 한번 볼까요?

위 사진에서 오른쪽에 위치한 작은 상자같은 박스가 바로 오우야입니다. 테그라3 프로세서, 1GB 메모리, 8GB 내장메모리로 HDMI를 이용해 TV에 연결해 게이밍을 즐길 수 있습니다. 안드로이드 ICS를 개조해 탑재하였으니 구글플레이를 지원하진 않을테지만 쉽게 오우야에서 즐길 수 있도록 포팅할 수 있다는 점에서 이론상으로 대부분의 가로형 안드로이드앱은 모두 즐길 수 있습니다.

오우야는 기본적으로 무료앱을 지원할 예정입니다. 직접 밝히진 않았지만 앱내결제도 지원할 것으로 예상됩니다. 구글플레이의 인기앱이 대부분 무료라는 점을 감안하면 특히 콘솔의 인기에 방해요소가 될 것 같지는 않네요. 특히 FPS 같은 컨트롤러가 유용한 게임들이 특히 인기를 끌 것 같습니다. XBOX나 플레이스테이션과는 달리 모든 개발자들에게 개방되어 있다는 점 역시 장점인데요, 이는 갓 시작한 개발팀들이 이름을 알림과 동시에 이용자에게는 컨텐츠를 제공하는 기회가 될 것입니다.

가격 또한 큰 영향을 미칠텐데요, 콘솔과 컨트롤러 한개가 99달러로 시작해 추가 컨트롤러는 30달러로 미국 외 국가에서 주문할 경우 배달비 20달러가 추가됩니다. 콘솔의 사양을 생각하면 아주 저렴한데요, 목표 이상으로 모금한 자금을 개발자도구와 개발자를 모집하기 위해 사용할 예정이라고 하니 시작부터 대박일 것 같습니다.


관련 포스트

새로워진 태블릿 UI 경험, 카멜레온 런쳐

이젠 스마트시계다



이 글이 유익하셨다면 아래 손가락버튼을 꾹 눌러주세요! :)

댓글을 달아 주세요

스타크래프트2 저그판 99% 완성

IT뉴스 | 2012. 6. 21. 16:03 | Posted by kaldaris

한 때 단편으로 끝나는 걸까라고 생각했던 스타크래프트 시리즈의 최신작 자유의날개에 이어 저그캠페인을 주로 한 스타크래프트2: 하트오브더스웜이 거의 완성단계에 들었습니다.

스웜의심장이라고 번역되니 좀 이상하네요.. 흠.. 아무튼 이미 게임의 모든 유닛과 캠페인이 완성되어 지금 있는 그대로도 플레이가 가능하다고 합니다. 하지만 블리자드에서 항상 그렇듯 마지막 1%가 @#$%이라고 하네요. 블리자드의 디자이너 브라우더가 밝힌 바 막바지 작업을 진행 중이라고 하지만 그게 얼마나 걸릴지는 아무도 모른다고 하네요.

블리자드가 소속된 액티비전이 올해 안으로 스타크래프트2와 월드오브워크래프트 신작을 함께 출시할 수는 없을 것라고 밝혔는데 그럼 둘 중 무엇이 먼저 나오게 될까요? 개인적으론 스타2 빨리 좀 나왔으면 좋겠어요!!.. 딴 것 없고 그냥 스토리 전개.. ㅠㅠ

새로운 유닛 소개 영상 있습니다:



스타크래프트2는 계속 되지만 스타크래프트: 고스트는 어떻게 된 것일까요? 처음 공개된지 10년이 되어가지만 감감 무소식입니다. 몇번을 지연시키다 이젠 공식적으로 보류시키며 디자인팀을 스타크래프트2와 월드오브워크래프트로 옮겨 사실상 취소가 된 듯 했는데요, 스타크래프트2:자유의날개에서 고스트의 주인공 노바가 잠시 등장했고 하트오브더스웜에서도 등장을 할 예정이라고 하니 완전히 포기한 것은 아닌가 보네요..


출처: gamespot.com

이 글이 유익하셨다면 아래 손가락버튼을 꾹 눌러주세요! :)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tomyoun1112.tistory.com 로나루 2012.06.21 17:0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 보고 갑니다.

  2. pb 2012.06.23 15:3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공식 번역명은 군단의 심장 입니다.

  3. Favicon of https://scw9935.tistory.com 갱갤 2012.06.23 23:4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 ㅠ 스타크래프트:고스트 ㅠ
    이제는 추억이 되어버린 영상들밖에 없네요ㅠ
    마지막으로 본게 벌쳐탑승하는거 개발중이었다는 거..
    언제 완성할런지ㅠ
    하지만 완성을 한다 해도 그 시대의 그래픽을 그대로 유지한다면 게임시장에서 바로 밀려날 듯합니다.
    2004년도의 그래픽이니...
    다시 갈아 엎어야겟네요ㅠ

    • Favicon of https://csandroid.tistory.com kaldaris 2012.06.24 06:0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솔직히 고스트 그러길래 이미 출시되고 2편 개발 중이구나 했다가 아닌 것을 알고 아주 실망했습니다..
      말씀하신대로 그래픽도 그래픽이지만 2004년과는 시장 사정도 많이 달라졌으니 다시 개발을 시작하기도 영 그럴 것 같네요

앵그리버드 다음 타이틀 6월 출시

구글플레이/게임 | 2012. 5. 23. 15:58 | Posted by kaldaris

 

앵그리버드 제작사 로비오가 한창 바쁘네요. 알을 훔쳐간 돼지들과 그를 되찾으려는 새들의 이야기를 바탕으로 한 앵그리버드는 앱스토어와 구글플레이에서 연속적인 히트를 치며 로비오를 당당하게 최고의 게임개발자로 급부상시켰는데요, 앵그리버드 외 알려진 타이틀이 없기에 최근 "어메이징 알렉스"를 공개하며 입소문에 올랐었죠.

그에 탄력을 잃지 않고 앵그리버드 최신작 "앵그리버드 하이키(Angry Birds: Heikki)"를 출시할 예정입니다. 로비오의 모국 핀란드의 F1 레이서 하이키 코발라이넨(Heikki Kovalainen)의 이름을 부제로 한 이 게임은 위 그림에서 볼 수 있듯 레이스트랙에서 펼쳐질 것인데요, 전작 앵그리버드: 스페이스에서 선보였던 무중력샷처럼 이 게임만의 특유 샷도 선보일 것 같습니다.

2천만 다운로드 건수를 기록한 로비오는 이를 기념하기 위해 중국에 앵그리버드 테마공원을 지을 것이라고 하네요. 티저 웹사이트에 6월18일 출시 예정이라고 나와있네요 :)

관련 포스트

앵그리버드 제작사 로비오, 후속시리즈는?



이 글이 유익하셨다면 아래 손가락버튼을 꾹 눌러주세요! :)

댓글을 달아 주세요